기아 텔루라이드 콘셉트 리뷰, 뉴욕 패션 위크에 등장한 Telluride. 브랜든 맥스웰의 마법과도 같은 터치

2018 뉴욕 패션 위크 텍사스 테마 런웨이 컬렉션

8인승 풀사이즈 SUV 외관 및 실내 공개

2020년 디트로이트에서 공식 데뷔


기아 텔루라이드 SUV의 컨셉은 2016년 북미 국제 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되었으며, 현재 기아차는 내년 초까지 또 다른 라인업 8인승 SUV를 2020년 생산 모델을 시사회하고 있다. 신형 풀사이즈 SUV는 2018년 뉴욕 패션 위크에서 텍사스의 영감을 받은 런웨이 컬렉션으로 패션 디자이너 브랜든 맥스웰의 마법과도 같은 터치로 색다른 느낌으로 그 모습을 선보였다.



패션쇼와 콘셉트 카의 만남이 다소 어색할지 모르지만 디자이너의 특별한 스토리가 담겨 있는 패션쇼는 그렇게 이상한 조합은 아니다. 맥스웰은 "우리 엄마는 나를 기아 세도나에 있는 동 텍사스에 있는 학교에 데려다 주셨고, 내가 그 브랜드에 대한 숭배는 깊다"고 주장한다. 디자이너는 Marfa의 공립학교 시스템의 필요성을 충족시킬 수 있는 파트너를 원했고 KIA는 그들의 새로운 Telluride를 위해 독특한 통합을 만들 것을 기대하고 있었다."라고 밝히면서 이번 런웨이 컬렉션의 내용을 전달했다.



그 결과는 맥스웰의 텍사스 테마와 잘 어울리는 2020년 기아 텔루라이드의 맞춤형 버전이 탄생했다. 내부는 진짜 텍산 분위기를 내기 위해 천연 목재 트림으로 장식되어 있으며, 대시보드, 손잡이 및 도어 패널은 이중 스티치 및 안장에 영감을 받은 가죽 트림을 제공합니다. 



외부 도어 손잡이와 사이드 미러도 동일한 가죽 처리로 처리됩니다. 우리는 바깥의 가죽 처리가 어떻게 지탱할지는 잘 모르지만, Telluride가 이번 런웨이 컬렉션에서 큰 주제가 무엇인지를 처음부터 분명히 알 수 있다.



가죽만이 텔루라이드와의 차별화 요소가 아니다. 맞춤형 프론트 범퍼와 통합 원형 안개등이 있고, 프론트 그릴 아래에 여러 개의 보조 조명이 있다. 자세히 보면 독특한 가죽 견인 'strap tongue'도 있으며, 맞춤형 리어 범퍼에는 손쉬운 견인을 위한 표준 히치 리시버가 함께 제공된다.



혹시 지나치게 화려해 그 과정에서 텔루라이드가 제기능을 발휘하지 못한다는 생각을 할 수도 있다. 하지만 프론트 및 리어 스키드 플레이트는 차체 밑부분을 긁힘으로부터 보호하는 동시에 SUV를 보다 목적적이고 공격적으로 보이도록 해 전형적인 오프로더의 성격을 띄고 있다. 



심지어 커스터마이징 사이드 스텝 실과 20인치 검은색 알로이 휠이 장착되어 있으며, 이 휠은 두툼한 오프로드 타이어에 싸여 있다. 스페어 타이어는 리어 해치 안에 교묘하게 장착되어 있으며 이중 스티치 가죽 스트랩으로 고정되어 있어 특유의 가죽으로 디자인된 컨셉과 잘 어울린다.



서부 사막을 달리기 위한 오프로더 액세서리들로 무장한 기아 텔루라이드 콘셉트는 그 대미를 장식할 루프에는 목재와 알루미늄 랙으로 처리된다. 이와 같은 컬렉션일지 모르지만 알루미늄 캐리어 역시 가죽 스트랩으로 고정되어 있다.


아마도 뉴욕 패션 위크에 등장한 텍사스 에디션은 2년 전 디트로이트에서 소개된 컨셉에서 보았던 것과 같은 짙은 녹색 컬러가 아니였다면 전혀 다른 오프로더로 착각을 불러 일으킬 뻔 했지만 특유의 컬러는 남다른 인상을 남겼다.



기아차가 뉴욕 패션 위크에서 텔루라이드를 전시하면서 몇 가지 새로운 사실이 공개되기도 했다. Saad Chehab 기아자동차 미국 마케팅 담당 부사장은 "텔루라이드는 뉴욕 패션 위크에서 기아차의 SUV 라인업을 이어받아 놀라운 새로운 길을 개척했다"고 말했다. "기아가 1월에 북미 국제 모터쇼에 공식 데뷔하기 전에 브랜든 맥스웰과 협력하여 텔루라이드 제품을 출시할 수 있는 유일한 브랜드입니다."라고 밝히면서 공식 데뷔가 임박했다는 것을 암시하고 있다.



앞서 말한 것처럼 뜻 깊은 비하인드 스토리로 기아와 브랜든 맥스웰은 이 패션쇼의 수익금 중 상당 부분을 텍사스 주 마르파 공립학교 시스템에 기부할 예정이다. 



디자인적 측면을 부각 시키기 위해 런웨이 컬렉션으로 등장한 텔루라이드 콘셉트에 더욱 기대를 거는 것은 파워트레인이다. 여전히 그 선택에 대해 공식적인 입장을 기다리고 있긴 하지만 3.5리터 V6 엔진이 장착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혹시 모르는 일이지만 만약 전기 모터를 장착하고 출시된다면 굉장히 이례적인 조합으로 놀라운 포퍼먼스와 8인승 SUV의 충분한 크기를 자랑하는 새로운 콘셉트 카가 될 것이다.


텔루라이드 콘셉트가 출시되면 혼다 파일럿, 마즈다 CX-9, 쉐보레트 트래버스, 폴크스바겐 아틀라스와 같은 크로스오버 SUV와의 경쟁이 불가피하다. 아울러 내년 1월 디트로이트 오토쇼를 통해 공식 데뷔할 예정이며, 미국 조지아 공장에서만 생산될 예정이다. 불행한 것은 미국 시장을 위한 출시로 이어진다면 국내 출시는 미궁 속으로 빠진다는 것이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