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제네시스 G90 리뷰, 순간의 아름다움을 넘어 잊혀지지 않는 우아함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 27일(화) 출시, 내년 상반기 해외 판매 예정

제네시스 전용 디자인 패턴, 내장 고급화 등 신차 수준의 디자인 진화

최신 커넥티비티 기술 및 최첨단 안전사양 확대 적용, 감성사양 접목


제네시스 브랜드를 대표하는 글로벌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 G90(지 나인티)가 공식 출시됐습니다. 신라호텔에서 자동차 담당 기자단이 참석한 가운데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G90의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는데요. 지난 2015년 브랜드 최초로 국내에서 선보인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입니다. 출시 전 스파이샷을 비롯한 수많은 이슈들이 나오면서 기대감을 불러모은 G90은 본격 출시되면서 국산 브랜드 중 최고의 자리를 꿰차게 되었습니다.



또한 국내엔 EQ900이라 불렸지만 이날 출시를 계기로 차명을 북미, 중동 등 주요 럭셔리 시장과 동일하게 G90로 일원화했습니다. 앞으로 제네시스는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로서의 정체성을 더욱 확고히 함과 동시에, 글로벌 시장에서 성능, 디자인, 상품성을 인정받으며 국산 최고의 차를 넘어 글로벌 명차로 도약한다는 계획입니다.



신형 G90는 신차급 디자인 변화를 적용한 외장 디자인, 소재 고급화에 성공한 내장 디자인을 바탕으로 럭셔리 플래그십 세단의 존재감을 높였습니다. 디자인은 ‘수평적인 구조(Horizontal Architecture)의 실현’이 특징으로 차량 전체에 수평적인 캐릭터라인(자동차 차체 옆면 가운데 수평으로 그은 디자인 라인)을 적용해 안정되고 품위 있는 자세, 웅장하고 우아한 캐릭터를 완성했죠.




다이아몬드를 빛에 비추었을 때 보이는 아름다운 난반사에서 영감을 받은 제네시스만의 고유 패턴 지-매트릭스(G-Matrix)는 G90의 특별한 요소입니다. 지-매트릭스(G-Matrix)는 헤드/리어 램프 및 전용 휠, 크레스트 그릴에 적용됐으며, 강한 선과 풍부한 볼륨감의 균형 잡힌 비례와 함께 고급스러움을 부각시켰습니다.


‘역동적인 우아함(Athletic Elegance)’을 담고 있는 제네시스 G90의 전면부는 명문 귀족 가문 문장 형태의 당당하고 품위 있는 크레스트 그릴, 제네시스의 시그니쳐 디자인 요소인 쿼드램프가 돋보이는데, 네 개의 램프로 이뤄진 쿼드 램프는 브랜드의 독창성을 표현하고 특별한 정체성을 부여합니다.




특히 디쉬 타입 휠은 다이아몬드를 빛에 비췄을 때 보이는 난반사에서 영감을 받은 고유 디자인 디테일, 지-매트릭스(G-Matrix)를 반영한 디자인으로 통일감과 자부심을 더합니다. 아울러 사이드 리피터는 하나의 선이 전체를 감싸는 느낌의 우아한 캐릭터 라인과 풍부한 볼륨감의 안정된 자세 속에 디자인 디테일의 통일감을 높여 고급스러움을 전달합니다.



후면부에도 파격적인 레터링 엠블럼을 포함해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으로 독창적인 존재감을 드러내며, 고급스럽고 특별함을 완성합니다. 또한 심플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라인으로 연결되는 넓은 리어콤비램프, 전면부 크레스트 그릴 형상과 디자인 통일감을 완성한 듀얼 머플러, 기존 대비 하단부에 위치해 시각적인 무게중심을 낮춰 안정적인 이미지를 구현한 번호판 위치 등이 특징입니다.



2019 제네시스 G90는 뒷좌석에 특화된 의전용 차량 및 플래그십 모델로 호화로운 장식 및 인테리어를 자랑합니다. 아울러 디자인 완성도를 높이면서 외장과 동일한 디자인적 요소를 가미했고 소재를 고급화해 플래그십 세단의 품격을 극대화했죠.


클러스터와 내비게이션 디스플레이의 연결감을 강화하고, 송풍구(에어 벤트)와 공조/오디오 스위치의 형상을 변경해 수평적이고 심플한 디자인을 구현했으며, 센터페시아 스위치 개수도 줄이는 등 실내 공간의 복잡한 요소를 최대한 단순화해 운전자와 탑승자가 피로하지 않고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했습니다.



이와 함께 콘솔 위를 가죽으로 감싸고, 크롬 도금을 버튼에 적용해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했으며, 이탈리아 다이나미카(Dinamica)사의 고급 스웨이드로 시트 칼라와 맞춰 제작된 편안한 후석 목베개로 최상의 만족감을 제공합니다.



특히 프레스티지 트림은 크래쉬패드부터 도어 윗부분까지 나파 가죽을 우아하게 감싸 넓고 수평적인 이미지를 구현한 파이핑 및 스티치를 도입하고, 지-매트릭스 패턴의 고급스러운 퀼팅을 새긴 시트, 헤드레스트 및 리어 콘솔 암레스트에 각인된 날개 엠블럼 등으로 감성 품질을 극대화했죠.



아울러 G90에는 도장면의 두께를 최소화해 부드러우면서 실제 천연 원목의 색상과 질감을 그대로 살린 오픈 포어 리얼우드가 적용돼 유럽, 북미 등 해외 여러 종의 원목을 비교 엄선한 내장재로 자연스러운 아름다움과 고급스러움이 돋보입니다.



제네시스는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에 걸맞은 VIP 멤버십 서비스인 ‘아너스 G(Honors G)’를 G90 고객에게 제공합니다. ‘아너스 G’는 G90 고객만을 위한 전용 상담센터 ‘컨시어지’, 차량관리 서비스 ‘모빌리티 케어’, 라이프 케어 서비스 ‘프리빌리지’ 등 총 세 가지의 대표 서비스로 구성됩니다.



먼저, 새로 도입된 ‘제네시스 글로벌 라이프스타일 컨시어지’를 통해 전세계 700개 이상의 호텔&리조트 제휴 혜택, 전세계 주요 렌터카 할인 및 공항 패스트트랙 제휴 서비스, 미쉐린 가이드 스타 등 각종 추천 레스토랑 예약 및 제휴 혜택, 해외에서 응급상황 발생 시 한국어 지원 및 도움을 제공합니다.



현대차 이원희 사장은 “지난 3년간 제네시스는 국내외에서 그 성능과 디자인을 인정받고, 성공적으로 안착했다”면서 “제네시스 디자인 철학 및 최첨단 기술을 G90에 집중적으로 담아내었고, 이를 통해 제네시스는 고객의 삶에 긍정적 변화를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2019 제네시스 G90는 3.8 가솔린, 3.3 터보 가솔린, 5.0 가솔린 등 세 가지 모델로 운영되며, 판매가격은 3.8 가솔린 모델 7,706~1억995만원 3.3 터보 가솔린 모델 8,099~1억1,388만원, 5.0 가솔린 모델 1억1,878만원입니다.

 

※ 세부 트림별 가격

- 3.8 : ▲럭셔리 7,706만원 ▲프리미엄 럭셔리 9,179만원 ▲프레스티지 1억995만원

- 3.3T : ▲럭셔리 8,099만원 ▲프리미엄 럭셔리 9,571만원 ▲프레스티지 1억1,388만원

- 5.0 : ▲프레스티지 1억1,878만원



실제 G90는 혁신적으로 진화한 G90만의 디자인, 차별화된 편의성, 안전성, 주행 성능 등이 고객의 기대감에 부응하며 지난 12일부터 11일간 실시한 사전계약을 통해 총 6,713대가 계약됐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